함께합니다

한국당, “정권 홍위병 KBS” 전면전 선포···수신료 거부 운동 개시


글쓴이 : 베일벤제마 등록일 19-07-30 13:03     조회 34


    한국당, “정권 홍위병 KBS” 전면전 선포···수신료 거부 운동 개시
    허남설 기자 [email protected]

    자유한국당이 25일 ‘KBS 수신료 거부’ 운동을 선포하며 공영방송과 전면전에 돌입했다. KBS <9시 뉴스>에서 한국당 로고와 ‘안 뽑아요’란 문구를 노출한 것을 빌미로 ‘KBS 수신료 거부 전국민 서명운동’을 시작한 것이다. 양승동 KBS 사장과 앵커·기자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고, 국회 청문회를 열겠다고 엄포했다.

    한국당 황교안 대표·나경원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와 당원·시민 2000여명(한국당 추산)은 이날 서울 여의도 KBS 인근 국회의사당 역 앞에 집결해 ‘KBS 수신료 거부를 위한 전국민 서명운동 출정식’을 열었다. 이들은 ‘KBS 수신료 거부’ ‘편파방송 민심조작 각성하라’ 등 문구가 적힌 손팻말을 들었다. 연단 배경엔 ‘文(문)정권 홍위방송 KBS 수신료 거부’라고 적힌 대형 걸개가 걸렸다.

    황 대표는 연단에 올라 “권력과 자본에서 자유로워야 공정한 방송인데 지금은 친북·좌파세력이 KBS를 점령했다”며 KBS를 “청와대와 문재인 대통령의 홍보국”이라고 규정했다. 그는 “정권의 입맛에 맞지 않는 사람들을 핍박하고 내쫓고, 좌파·친문세력이 그 자리를 꿰찼다. 민주사회에서 있을 수 있는 일인가”라며 “친정권 인사들이 위원회를 만들고, 민노총(민주노총) 산하 노조원이 KBS를 주무르는데 이거 그냥 놔둬서 되겠는가”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낸 시청료가 좌파방송으로 돌아오고 있다. 우리가 낸 세금으로 정권을 홍보하는 편파방송을 만들고 있다”며 “KBS에 시청료와 세금을 한 푼도 더 보탤 수 없다. KBS를 국민의 품으로 돌려놓지 못하면 문을 닫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나 원내대표는 “KBS가 청와대에 장악됐다. KBS는 정권의 방송이 아닌 국민의 방송이 돼야 한다”며 “거대한 방송 장악 음모를 분쇄하지 않으면 대한민국의 국익은 없다. KBS 수신료 거부 운동에 동참해 공영방송이 정권의 방송이 아닌 국민의 방송이 될 수 있게 해달라”고 했다.

    이들은 출정식을 마친 뒤 KBS 본관까지 행진하며 “문 정권 홍위방송, KBS 각성하라” “편파방송·민심조작, KBS 해체하라” 등 구호를 외쳤다. 황 대표·나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가 ‘文정권 홍위방송 KBS 수신료 거부’라고 적힌 붉은 바탕 현수막을 들고 앞장섰다.

    KBS 본관 앞에선 서명운동을 개시했다. 황 대표 등 지도부도 서명했다. 참석자들은 황 대표 제안에 따라 KBS 본관을 향해 “양승동은 사퇴하라” “불공정방송 끝장내자” 등 구호를 외쳤다.

    한국당은 법적 조치에도 착수했다. <9시 뉴스> 보도에 대해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보도 및 손해배상을 청구하기로 했다. 청구액은 전국 당원협의회위원장 253명이 1명당 1000만원씩 모두 25억3000만원이다. 또 공직선거법 위반·명예훼손 혐의 등을 들어 KBS에 1억원, 양승동 사장과 보도본부장·앵커·기자 등 개인에게도 1000만원씩 손해배상 민사소송을 제기할 예정이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면서 “24시간 정권 홍보방송만 내보내는 것도 모자라서, 이제 9시 뉴스에 ‘한국당 찍지 말라’는 화면까지 내보냈다. 노골적으로 선거에 개입하려 하는 것”이라며 “앞으로 국회 청문회를 열어서 이 문제를 끝까지 따질 것이다. 국민의 수신료를 받아서 편파방송만 제작하고 있는 만큼 수신료 거부는 애국시민의 합당한 권리”라고 주장했다.

    앞서 KBS <9시 뉴스>는 지난 18일 최근 일본 통상보복에 항의하는 의미로 일본 관련 제품 불매운동을 선전하는 영상파일(GIF)을 방송했다. 영상 중 한국당 로고와 ‘안 뽑아요’란 문구가 합성된 그림이 1초가량 노출되면서 논란이 됐다. KBS는 “해당 리포트의 서비스 중지와 이후 내용 수정 등 시정조치를 했다”며 “한국당의 로고를 사전에 걸러내지 못한 점을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목록 

    Login / Total 183
    자유게시판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6년 총선을 향한 출마선언문입니다. (5) 밀양시민 2015-12-05 1581
    183 가장 가장 이상적인 대학교육정책 이다. 한가람 2019-10-14 23
    182 친일파이십니까? 욱일기 사용금지안에 왜 기권하셨는지요? 창녕군민 2019-10-02 26
    181 한국당, “정권 홍위병 KBS” 전면전 선포···수신료 거부 운동 개시 베일벤제마 2019-07-30 35
    180 밀양 사람 김원봉을 비하하는건 넘 하지 않나요 김원봉 2019-06-13 55
    179 [속보]김경수, 공판 마치고 구치소로…보석 여부는 아직 미정 2019-04-12 49
    178 '주식부자' 이미선, 정의당 데스노트에 與의원 조차 &quot;민망하… 2019-04-11 43
    177 :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를 피의자로 전환해야 2019-04-10 43
    176 폐목발전소문제로 시끄러운 동네이장에게 표창 윤동구 2018-10-05 97
    175 함안 대산면 부목리 폐기물발전소 윤동구 2018-01-28 255
    174 밀양 나노산단과 대구 테크노폴리스 간 4차선 도로 신설 제안 문병길 2018-01-09 174
    173 2억원의 출처를 밝혀야 ~~ 이성국 2017-12-12 273
    172 부끄럽네요.. (1) 밀양시민2 2017-12-11 308
    171 불법정치자금 2억원 수수혐의... (1) 배진국 2017-12-11 268
    170 2018.6.13 지방선거 공직후보자 추천신청 서식 올려드립니다. 국민과 함께 엄용수 2017-12-07 214
    169 국정감사를 보고.... 밀양시민 2017-11-18 192
    168 참...품위떨어지는 엄용수 질의 serena 2017-11-08 26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